도서/책가격비교 노란북
 
노란비디오
추천도서 베스트셀러 많이 본 책 신간도서 서점이벤트 재정가도서 통합가격비교
스터디코드 3.0
9788995744116
15,120원
레전드 베트남어 필수단어
9791156350378
14,400원
그럴 때 있으시죠
9791195906802
14,220원
나물이네 밥상 2
9788925505855
9,000원
엄청나게시끄럽고믿을수없게가까운
9788937480973
11,700원
한글 2010
9788931552751
10,800원
마법천자문 34
9788950962746
8,820원
9788925560717 22
스킨 컬렉터

스킨 컬렉터

스킨 컬렉터 저/유소영 역
2017년 01월 01일 출간 정가 15,000원 페이지 0 Page

1부 _ 절판된 책
01 지하실 | 02 피부의 법칙 | 03 꽃 | 04 독극물 | 05 공포의 바늘 | 범죄 현장 | 07 사라진 소녀 | 08 신원미상의 범인 | 09 두 번째 | 10 희망사항 | 11 문신시술소 | 12 연쇄 도시들 | 13 본 컬렉터 | 14 티티 고든 | 15 아멜리아와 팸 | 16 명백한 모순

2부 _ 지하의 남자
17 어머니처럼 | 18 불운의 전조 | 19 모로 박사의 섬 | 20 뜻밖의 조우 | 21 치명적인 독 | 22 임기응변 | 23 인상착의 | 24 위험한 직감 | 25 예측 | 26 수집한 증거물 | 27 날카로운 통증 | 28 추적자에게 역병을 | 29 흥미로운 물고기 | 30 우연한 피해자 | 31 천사의 나팔

3부 _ 붉은 지네
32 피부예술가 | 33 두더지 인간 | 34 이매지스타 | 35 생기 없는 회색 도시 | 36 비상구 | 37 네 적을 알라 | 38 사라진 흔적 | 39 숫자의 의미 | 40 공허한 신호음 | 41 엉망진창 | 42 나의 가족 | 43 또 다른 피해자 | 44 위험한 함정 | 45 기적 | 46 긴급 메시지 | 47 영혼의 상속자 | 48 나쁜 징조 | 49 인간 지네 | 50 협죽도의 방

4부 _ 지하의 여자
51 피부와 독에 탐닉하는 살인마 | 52 언더커버 업무 | 53 블루 블러드 | 54 헛소동의 전말 | 55 폭탄 | 56 계산적인 속셈 | 57 피해망상 | 58 조개껍질 무늬 | 59 구원자 | 60 희박한 연관성 | 61 공동체 | 62 혼란 | 63 마지막 독약 | 64 테러 | 65 빈 철창 | 66 중독된 도시 | 67 체포 작전 | 68 직감 | 69 사랑스러운 소녀 | 70 최악의 고비 | 71 스플리터 | 72 저녁 햇살 | 73 열쇠 | 74 독 묻은 펜

5부 _ 재회
75 새로운 시대 | 76 알 수 없는 발신자 | 77 질문과 대답 | 78 다시 만날 때까지

6부 _ 피부와 뼈
79 화해

옮긴이의 말

출처 : 알라딘 
저:제프리 디버
전 세계 35개국, 2천만 명 이상의 열성팬을 거느린 스릴러 계의 거장이다. 1950년 시카고 출생으로, 11살 때 첫 작품을 완성할 만큼 어렸을 때부터 글쓰기에 소질을 보였다. 미주리 대학에서 언론학을 전공한 후 잡지 기자로 일했고, 〈뉴욕 타임스〉나 〈월스트리트 저널〉 같은 신문의 법률 기자로 일하고 싶어 법대에 들어갔지만, 정작 졸업 후에는 변호사의 길을 걷게 된다. 월스트리트의 법률 회사에서 변호사로서 일하면서, 긴 출퇴근 시간을 이용해 좋아하는 서스펜스 소설을 읽고 글을 썼다. 마흔한 살 되던 1990년, 그는 전업 작가로서의 삶을 시작한다.

제프리 디버가 유명해지기 시작한 것은 1997년에 발표한 『본 컬렉터』 이후이다. 천재 법의학자이지만 전신마비 환자인 링컨 라임을 주인공으로 등장시킨 이 작품으로 전 세계적인 명성을 얻게 된다. 이후 출간 하는 작품마다 아마존닷컴 베스트셀러 1위에 이름을 올리며 승승장구한 제프리 디버는, ‘링컨 라임’ 시리즈의 일곱 번째 작품 『콜드 문』에서는 거짓말을 간파하는 심문의 달인 캐트린 댄스를 출연시켜 새로운 시리즈의 탄생을 알린다.

1995년에 발표한 『소녀의 무덤 A Maiden's Grave』은 ‘금세기 최고의 인질극 스릴러’라는 찬사를 받으며 HBO TV 영화로까지 제작되었으며, 이후 발표하는 작품마다 많은 독자들로부터 사랑을 받았다. 천재 법의학자이지만 전신마비 환자인 링컨 라임을 주인공으로 한 '링컨 라임' 시리즈는 10여 년 동안 8권이 출간될 만큼 대중적인 성공을 거뒀다. 이 시리즈의 첫 작품 『본 컬렉터』는 1999년에 댄젤 워싱턴과 안젤리나 졸리를 주인공으로 영화로 만들어졌으며, 이 영화는 전미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이후 여덟 편의 링컨 라임 시리즈와 다양한 스탠드 얼론 작품들을 발표한 디버는 최고의 미스터리 작품에 수여하는 에드가 상과 앤서니 상, 그리고 검슈 상에 6차례나 노미네이트 되었고, 링컨 라임 시리즈 7편인 '콜드 문'은 아시아권에서는 특히 일본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일본 굴지의 추리소설상인 그랜드 픽스 상과 일본추리작가협회 선정 올해의 책에 오르기도 했다.

『남겨진 자들』은 링컨 라임 시리즈와 캐서린 댄스 시리즈를 번갈아 내놓던 디버가 5년 만에 내놓은 신작 스탠드얼론으로, 흥미로운 스토리와 시리즈 작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소설적 기법, 「식스 센스」에 버금가는 반전을 숨겨놓고 있어 “역시 디버다!”라는 감탄사를 내뱉게 하는 또 하나의 수작으로 손꼽힌다. 이 작품은 ITW가 선정한 2009년 ‘Best Thriller of the Year’상을 수상하였다.

21세기의 출발선에서 테크놀로지가 가져다줄 공포에 대한 경고와 동시에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블루 노웨어』는 낯설고도 현실적인 컴퓨터 해킹을 소재로 한 테크노스릴러 작품이다. 소셜 네트워킹의 시대에 사회공학의 위협을 다룬 이 작품은 영리한 스릴러라는 평가를 받으며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에 오르기도 했다.

결말을 예상하기 힘든 놀라운 반전과 독자들을 항상 미궁에 빠뜨리는 독특한 트릭으로 추리소설이 보여줄 수 있는 최고의 지적유희를 보여주는 디버의 작품들은 현재 전 세계 25개 언어로 번역되어 150여 개국에서 출간되었다 그의 작품들은 출간될 때마다 각국 베스트셀러 수위를 차지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제프리 디버는 포크 가수로 활동하기도 했다.

“작가는 독자가 지불하는 돈에 책임을 져야 한다.” 평소 제프리 디버는 대중소설 작가로서의 소명을 이렇게 밝힌 바 있다. 그는 8개월 동안 플롯을 구성하고 다시 열 번 이상을 퇴고한 후 작품을 발표할 만큼, 한 권 한 권에 공을 들이는 것으로 유명하다. 현재는 특유의 성실함을 발휘해 ‘링컨 라임’ 시리즈와 ‘캐트린 댄스’ 시리즈를 1년마다 번갈아 집필하는 바쁜 일정을 소화 중이다.

역:유소영
포항 출생으로 서울대 해양학과를 졸업했다. 제프리 디버의 『본 컬렉터』를 비롯해 링컨 라임 시리즈를 전담으로 번역하고 있으며, 법의학자 케이 스카페타가 등장하는 『법의관』, 『하트잭』, 『시체농장』, 『데드맨 플라이』 등의..
출처 : 예스24 
독극물 문신으로 사람들을 죽이는 범인은 본 컬렉터의 모방범인가 본 컬렉터를 잇는 잔혹한 살인마 등장! LINCOLN RHYME FILE NO.11 전신마비 천재 범죄학자 링컨 라임 VS 피부와 독에 탐닉하는 문신예술가 스
출처 : 예스24 
9788925560717
13,500원
노란북 링크 공유사이트 : *자기경영노하우(카페)
노란북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문의  세종특별자치시 가름로 255-21(2차푸르지오시티) 1452호
사업자번호 203-02-92535 인종일 신고번호 제 2015-세종-0075호 E-mail dlsjong@naver.com 010-2865-2225
COPYRIGHT(c) noranbook.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