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책가격비교 노란북
 
노란비디오
추천도서 베스트셀러 많이 본 책 신간도서 서점이벤트 재정가도서 통합가격비교
사계절 대표기도문
9788994846101
9,000원
신축년 토정비결
9791190155595
4,050원
구역예배 대표기도문
9788994846323
4,500원
바독의 사주용어집
9791191162004
26,100원
교회력에 따른 복음서 설교
9788964476321
31,500원
일주론
9791131265369
31,500원
은혜로운 주일예배 대표기도문 104편
9788965941781
6,120원
9788950920906 709
직업과 소명 - 안젤름 그륀 신부가 들려주는 일과 인생에서 영성찾기
국내도서 > 종교/역학 > 가톨릭

직업과 소명 - 안젤름 그륀 신부가 들려주는 일과 인생에서 영성찾기

안셀름 그륀 지음, 이온화 옮김
21세기북스(북이십일)
2009년 11월 11일 출간 재정가 6,000원 페이지 216 Page

머리말
1. 삶을 위협하는 것들에 대하여
-직장생활에서 인간으로 존재하기

밀려드는 압박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밀려드는 압박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불안을 치유하기 위해 내딛는 여섯 걸음
걱정하지 마라
좌절하지 않는 인간은 없다
시간이 없다는 생각에 대하여
남들의 기대 속에서 살아질 것인가, 나로서 살 것인가
자기상실감, 나는 어디에 있는 것일까?
빚과 죄책감

2. 책임질 때와 결정할 때
-어려운 상황 헤쳐 나가기

나의 가치와 회사의 가치가 충돌할 때
결정하는 순간에 생각해야 할 것들
성공과 실패에서 무엇을 배울 것인가
양심의 갈등을 지혜롭게 해소하기 위하여
공동체, 동료애, 충성
직장 내 갈등 다루기

3. 직장생활과 개인생활에서의 영성
-가치 있는 세계로 나아가기

신뢰도 배울 수 있을까
내 자신과 일치를 이루는 신중함
직장과 개인생활의 균형
당신의 말씀이 당신이 누구인지 알려주었어요
가치가 변하고 있다
맺는말

출처 : 알라딘 
저:안젤름 그륀
1945년 독일 륀의 융커하우젠에서 태어난 그륀 신부는 1964년 뷔르츠부르크에서 김나지움을 졸업한 후 바로 성 베네딕도회 뮌스터슈바르차흐 수도원에 들어갔다. 1965년부터 1974년까지 성 오틸리엔과 로마 성 안셀모 대학에서 철학과 신학을 전공하고, 논문 「구원의 십자가를 통해」로 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 후 3년 동안 뉘른베르크에서 경영학을 공부했다.

각종 영성 강좌와 심리학 강좌를 두루 섭렵하면서 수도승 전통의 원류를 심도 있게 구명하여 이를 칼 구스타프 융의 분석 심리학과 비교하는 작업에 몰두했는데, 무엇보다 에바그리우스 폰티쿠스, 요하네스 마시아누스 등 사막교부들에 특별한 관심을 쏟았다. 현재는 뮌스터슈바르자크에 있는 베네딕트 수도원의 원장을 맡고 있다

1976년 첫 영성 책 『깨끗한 마음』이 나온 이래로 지금까지 200여권이 출판되어, 28개 국어로 번역되었으며, 총 1,400만부가 판매되었다. 동양의 명상법에도 관심을 가지면서 지역과 종교를 뛰어넘어 많은 독자들의 영혼에 깊은 울림을 전해주는 안셀름 그린 신부는 우리 시대의 가장 많이 읽히는 영성작가이기도 하다. 국내에도 『삶의 기술』『동경』『부활의 기쁨 100배 맛보기』『아래로부터의 영성』『올해 만날 50 천사』『머물지 말고 흘러라』『인생을 이야기하다』『삶을 배우는 작은 학교』등이 소개되었다.

2003년에는 스페인의 가톨릭 온라인 잡지 〈베타니아〉가 7권짜리 『성사(聖事)』의 작가로서 안셀름 그륀을 외국인으로는 처음으로 "올해의 작가"로 선출했다. "행복을 전하는 신부" 안셀름 그륀은 주기적으로 "단순하게 살기"라는 편지를 써서 일반인들에게 보내고 있다.

출처 : 예스24 
행복을 전하는 사제’ 안젤름 그륀 신부가 들려주는
일과 인생에서 성공하는 영적 자아의 발견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직업과 삶 사이의 긴장을 경험한다. 그중에서도 책임자급 직장인과 경영자들이 그들의 삶을 장악해가는 직장에 더욱더 시달린다. 그들은 자신들이 괜찮은 삶을 살고 있지 못하다는 것을 알고 있지만 과중한 업무의 악순환에서 헤어나지 못한다. 사람들에게는 직업 이외에 그저 단순하게 살아가고 또 살아 있음을 느낄 수 있는 영역이 필요하다. 이런 삶이 직업에도 희망의 빛을 더해줄 수 있을 것이다. 만약 우리가 오로지 휴일에야 살아 있음을 느낄 뿐 일하면서는 생기를 느끼지 못한다면 그것이야말로 주객이 전도된 삶일 것이다.
독일에서 ‘행복을 전하는 사제’로서 많은 이의 정신적 지도자 역할을 하는 안젤름 그륀 신부는 이 책에서 새내기 직장인들뿐 아니라 회사에서 중책을 맡고 있는 경영 리더들이 직면하는 다양한 문제들을 다루며 그 대처방안을 내놓는다. 그륀 신부는 현실적이면서도 보다 깊이 있는 여러 처방전을 내놓는다. 이를 종합해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주관을 꺾고 잘 살 수 있는 사람은 없다. 그러니 자신을 굽히지 말라. 둘째, 상사의 적대적 행동은 상사 본인의 상처를 상대에게 투사하는 것이다. 그러니 그 상사에게 정면으로 대적하거나 그의 행동을 비판하지 말라. 셋째, 상사가 너를 무시하지 않도록 너 자신을 잘 보호해라. 넷째, 화를 내는 사람이 상대의 경기규칙에 말려드는 것이므로, 화를 내지 마라. 다섯 째, 네가 이렇게 했는데도 상사가 노선을 바꾸지 않고 너를 계속 괴롭히면 최후의 방법은 “내적 망명”이다. 다시 말해서 그에게 직접적으로 반응하지 말고, 그의 일은 그에게 맡기고 그를 그 자신으로 있도록 내버려 두는 것이다. 그의 행동에 대한 즉각적인 반응은 그에게 너에 대한 지배권을 넘겨주는 것이기 때문이다. 한 마디로 “너는 너로, 그는 그로 있게 하라”는 것이다.
그륀 신부가 내리는 처방 중에는 일반적인 생각을 거스르는 내용들이 제법 많다. 그 중의 하나가 ‘충고를 하지 말라’는 것이다. 도덕적인 충고나 하소연은 대부분의 경우 아무런 결실을 맺지 못하고, 오히려 상대에게 방어본능만 일으켜 사태를 더욱 악화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 이것은 일반인들의 생각과는 완전히 배치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충고야말로 진정한 친구, 진정한 충신의 상징으로 여겨진다. 그러나 사실 현실적으로는 “충고가 인간관계를 손상시키는 특효약”이 되는 경우가 많다. 그륀 신부의 “너는 너로, 그는 그로 있게 하라”는 말씀을 실천한다면, 아마도 나도 보호하고 상대도 보호하여 아름다운 공동체를 이룰 수 있을 것이다.
그륀 신부가 내리는 많은 처방들은 아주 현실적인 동시에, 자칫 피폐해질 수도 있는 직장인들의 정신을 풍요롭게 해줄 뿐 아니라, 나아가 더욱 강건하고 튼튼한 정신으로 직장생활을 ‘삶’에 편입시킬 수 있는 능력을 키워줄 수 있을 것이다.
출처 : 알라딘 
9788950920906
5,400원
노란북 링크 공유사이트 : *자기경영노하우(카페)
노란북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제휴문의  세종특별자치시 가름로 255-21(2차푸르지오시티) 1452호
사업자번호 203-02-92535 인종일 신고번호 제 2015-세종-0075호 E-mail dlsjong@naver.com 010-2865-2225
COPYRIGHT(c) noranbook.net All rights Reserved.